경기에코뮤지엄 | 경기 에코뮤지엄


경기에코뮤지엄




 

‘에코뮤지엄(Ecomuseum)’은 본래 생태 및 주거환경을 뜻하는 ‘에코(Eco)’에 박물관을 뜻하는 ‘뮤지엄(Museum)’을 결합한 단어입니다.  

사용하는 목적이나 배경에 따라 지역박물관, 지역 공동체 박물관생태박물관, 환경박물관, 민속박물관, 에코뮈제(Ecomusée), 등 여러 이름으로 불리기도 합니다.

 

다양한 이름과 논의를 거쳐, 에코뮤지엄은 전통 박물관과는 구별되는 새로운 박물관으로서의 기능을 확립해가고 있습니다.

바로 지역의 문화/생태 유산을 발굴·조사·연구·기획·실행·보존하는 과정에, 그 지역에서 살아가는 주민이 능동적으로 참여해 

스스로 지역전문가로서의 소양을 축적해간다는 점입니다.

이 때 보다 체계적, 지속적으로 지역자원을 보전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분야별 전문가, 공공부문과의 협업이 이루어집니다.

 



 

지역 유산과 더불어 살아가는 주민의 현장성과, 자원의 고유한 가치와 지역의 특색을 끌어올려줄 협력자들의 연대가 

바로 에코뮤지엄의 바탕입니다. 

 

이는 많은 부작용을 불러온 기존의 개발 방식을 벗어나, 지역계획의 새로운 대안이 될 것입니다.

산업화 시대 등장한 대규모 공사 위주의 지역개발은 고비용, 장시간의 사업표류, 환경파괴, 공동체 해체 등의 과제를 남겼습니다.

 

경기에코뮤지엄은 이러한 위험 부담을 벗어나, 지역사회 연대와 문화콘텐츠 개발을 통한 점진적 지역발전을 향해 나아갑니다.

문화로 가꾸는 살기 좋은 내 고장은 우리의, 다음 세대의 삶을 이롭게 합니다. 더불어 살아나는 우리 지역의 매력은 수많은 관광객들의 눈길과 발길을 이끌 것입니다.

 

그렇게 경기에코뮤지엄은 지역의 유산을 보전하며 과거에 뿌리를 두고, 지속가능한 발전 즉 미래의 '삶'을 위해, 현재의 사람·자원·공간을 연결하고자 합니다.

 

 








 

 



(재)경기문화재단 지역문화교육본부 지역문화실 / 경기도 의정부시 청사로 6번길 15, 4층지역문화실
TEL: 031-853-9323 / FAX: 031-853-9048 / 직원전화번호안내